게시아(GESIA)코인 ESG 친환경 탄소발자국 프로젝트

    몇 년 전부터 전 세계가 이상 기온 현상이 일어나며 날씨가 무척 더워진 것을 느낄 수 있다. 매년 더워지는 상황 지구온난화의 주범 중 하나인 바로 온실가스 배출이 떠오르는데 지구의 평균 온도가 1도씩 상승하면 폭염, 태풍 등 자연재해 재난 발생의 원인이 된다. 그렇기 때문에 글로벌적으로 친환경을 위한 ESG가 화두가 되고 있다. 블록체인 분야에서도 영향을 미쳤고 친환경과 관련된 프로젝트가 각광을 받고 있는 추세이다. 

     

     

    오늘은 단순한 블록체인이 아닌 친환경적 문화를 만드는 것을 공동 목표로 하는 게시아(GESIA) 프로젝트에 대해 알아보자. 

     

    친환경 블록체인 프로젝트

    게시아는 위의 언급한대로, 단순 블록체인이 아닌 참여자들과 함께 사회적인 공통 목표를 가지고 친환경적인 문화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한다. 

     

    작년 상반기 암호화폐의 급격한 하락세 원인 중 하나로 전력을 많이 사용하는 비트코인 채굴에 대한 국제사회의 염려가 있었다. 이는 현재도 고민하고 있는 가장 큰 문제점이다. 

    GESIA Chain은 채굴로 인해 발생하는 탄소 발자국을 줄이는 하이브리드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한다.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이 채굴 및 데이터 처리 과정될 때 발생하는 컴퓨팅 파워로 인한 높은 탄소배출로 인한 환경 문제와 대조적이다. 

     

    게시아는 탄소 발자국을 최소화하면서 참여자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이중 토큰 시스템을 활용하고자 한다. 에코시스템 코인으로 Green Earth Coin은 라이트닝 네트워크로 구축된 게시아 체인에서 호스팅 되고 GET코인으로 교환될 때 발행 및 폐기가 되는 형태이다. GET코인은 GESIA 플랫폼에 쉽게 접근하도록 공용 네트워크상에서 발행된다. 

     

    사용자들은 플랫폼을 통해서 다양한 가상자산으로 탄소 상쇄 크레딧에 투자가 가능하다. 토큰화된 크레딧을 기반으로 2차 시장에서 거래할 수 있으며 모든 기록은 블록체인에 투명하게 관리된다. 

     

    GET토큰은 환경에 관심이 많은 MZ세대들의 플랫폼 접근성을 높이는데 활용된다. 내년 상반기까지 예상되는 토큰 수량은 2억개로 전체 4%만이 풀릴 것이며 토큰의 가치는 지속적으로 유지될 것으로 예상된다. 

     

    사회적 가치를 중요하게 여기고 참여하는데 가치를 두는 밀레니얼 세대들 중심으로 업사이클 등 다양한 환경 운동이 펼쳐지고 있다. 환경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내고자 하는 게시아 코인, 탄소상쇄권이 점점 중요해지고 있는 만큼 코인에 대한 관심과 기대도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 비트겟 수수료 50% 할인 링크

    ▼ 바이비트 수수료 20% 할인 링크

    ▼ 바이낸스 수수료 10% 할인링크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